“하늘길 활짝”…김해공항 국제선, 작년 652만명 찾았다

|

[ad_1]

김해공항이 최근 국제선 승객 증가로 인해 대기 시간이 늘고 있다. 19일 한국공항공사 김해공항에 따르면 올해 국제선 여객이 코로나19 이전 수준을 완전히 회복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지난해 김해공항 국제여객은 652만명으로 2019년 959만명의 68% 수준이다. 12월 여객 회복률은 동월 대비 91.3%에 달했다. 김해공항은 항공수요 회복에 따른 국제선 여객증가로 공항이 혼잡함에 따라 승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국제선을 이용할 수 있도록 몇가지 사항들을 당부하고 있다. 공항 이용 시 주차부터 탑승수속, 신분검색, 보안검색, 출국심사, 항공기 탑승까지 일련의 수속과정에서 소요되는 시간이 평소보다 오래 걸리는 만큼 최소 2시간 이전 여유 있는 공항 도착이 권한다. 또 빠른 출국 수속을 위해 공항 이용객은 공사에서 운영하고 있는 ‘스마트공항’ 앱과 카카오톡 ‘물어보안’ 챗봇 서비스를 이용해 소지물품의 기내반입 가능여부를 사전에 확인할 수 있다. 100㎖가 넘는 액체류와 총기류, 도검류 등 안보위해

[ad_2]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