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위약금이라도 주고 클린스만 해임해라”|동아일보

|

[ad_1]

대한민국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이 2일(현지시간) 카타르 알와크라 알자누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 8강전 호주와 대한민국의 경기에서 생각에 잠겨 있다. 2024.2.3/뉴스1

홍준표 대구시장은 8일 “위약금이라도 주고 (위르겐 클린스만 한국축구 대표팀 감독을) 해임해라”고 주장했다.

그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같이 쓰며 클린스만 감독 해임을 촉구했다.

홍 시장은 “단 그 위약금은 잘못 계약한 축구협회장이 물어내라”라며 “무능과 무기력이 입증된 감독에게 차기 월드컵까지 지휘봉을 맡길 수 있겠나”라고 했다.

그러면서 “외국인 코치라면 사족 못쓰는 한국축구의 사대주의는 이제 버려라”라며 “우리도 이제 세계적인 지도자가 즐비하다”고 덧붙였다.

홍 시장은 전날에도 아시안컵 결승 진출에 실패한 클린스만 감독을 비판하는 글 3개를 페이스북에 잇따라 올리며 감독 교체를 주장했다.

외국 감독보다 훌륭한 국내 감독으로 박항서 전 베트남 대표팀 감독과 황선홍 아시안게임 대표팀 감독 등을 거론하며 “축구 사대주의는 이제 청산해야 할 시점”이라고 했다.

(대구=뉴스1)

[ad_2]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