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경, 설날장사씨름대회 한라장사 등극…통산 8번째|동아일보

|


문경시청 김보경이 설날장사씨름대회에서 통산 8번째 한라장사(105㎏ 이하)에 올랐다.

김보경은 11일 충남 태안종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24 태안설날장사씨름대회 한라장사 결정전(5판3선승제)에서 남원택(창원특례시청)을 3-1로 꺾고 개인 통산 8번째 황소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16강에서 오창록(MG새마을금고씨름단)을 2-1로, 8강에서 박동환(부산갈매기)을 2-0으로 누른 김보경은 준결승전에서 우승 후보 김무호(울주군청)를 2-1로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김보경은 남원택과의 결승전 첫판에서 뿌려치기로 승리해 기선을 제압했다.

두 번째 판에서는 남원택에게 어깨걸어치기를 허용했다.

하지만 김보경은 세 번째 판에서 덧걸이를, 네 번째 판에서 완배지기를 성공해 한라장사 등극을 확정했다.

◇위더스제약 2024 설날장사씨름대회 한라급 경기결과

▲한라장사 김보경(문경시청)
▲2위 남원택(창원특례시청)
▲공동 3위 박정의(MG새마을금고씨름단), 김무호(울주군청)
▲공동 5위 박민교(용인특례시청), 임수주(영월군청), 박동환(부산갈매기), 김종선(문경시청)

[서울=뉴시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