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미친X” 재벌 부부의 남모를 속사정…‘눈물의 여왕’ 캐릭터 포스터|스포츠동아

|

“내가 미친X” 재벌 부부의 남모를 속사정…‘눈물의 여왕’ 캐릭터 포스터

‘눈물의 여왕’ 재벌 부부 김수현과 김지원의 변신이 기대된다.

오는 3월 9일(토) 첫 방송될 tvN 새 토일드라마 ‘눈물의 여왕’(극본 박지은/ 연출 장영우, 김희원/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문화창고, 쇼러너스)은 퀸즈 그룹의 재벌 3세이자 백화점의 여왕 홍해인(김지원 분)과 용두리 이장 아들이자 슈퍼마켓 왕자 백현우(김수현 분), 3년 차 부부의 아찔한 위기와 기적처럼 다시 시작되는 사랑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 믿고 보는 배우 김수현과 김지원이 대한민국 최고 재벌 부부로 만난 작품이다.

이번에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에서는 능력과 외모가 출중한 워너비 부부 백현우, 홍해인의 성격은 물론 두 사람의 관계성까지 엿볼 수 있다. 아내 홍해인은 “나만 믿어. 나 절대 당신 눈에서 눈물 나게 안 해”라는 당찬 프러포즈 멘트로 백현우의 든든한 울타리가 되어줄 것을 약속한다.

반면 백현우는 홍해인의 말을 믿은 과거의 자신을 후회하듯 “자기만 믿으라고? 그 말을 믿은 내가 미친놈입니다”라고 받아친다.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도 백현우가 아내에 대한 두려움을 호소했던 만큼 이들 사이에 무언가 심상치 않은 일이 일어나고 있음을 짐작할 수 있다.

이가운데 홍해인과 백현우의 관계를 수식하는 ‘여왕’과 ‘여왕의 남자’라는 키워드 역시 부부의 주도권을 아내 홍해인이 쥐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이에 백현우, 홍해인 부부에게 숨겨진 속사정은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재벌 부부 김수현과 김지원을 만날 수 있는 tvN 새 토일드라마 ‘눈물의 여왕’은 오는 3월 9일(토) 밤 9시 20분에 첫 방송된다.

정희연 동아닷컴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