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유재석, 15년 인연 스태프에 세뱃돈 20만원·주우재에 만원

|



‘놀면 뭐하니?’ 유재석이 출연진과 스태프들에게 세뱃돈을 주었다. 3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연출 김진용 등) 는 ‘설에 혼자 뭐하니?’ 편으로 설날에 혼자 있을 동료의 집에 방문하는 유재석 하하 주우재 박진주 이이경 이미주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멤버들은 설날 선물을 서로 주고 받지 말자고 했다. 이이경은 유재석에게 “‘런닝맨’ 쪽도 하지마ㅏ, 우리 하지 않으면 거기도 하지 말아야 한다”라고 하기도. 하하는 “사실은 여기 ‘놀면 뭐하니’에 어르신이 계시지 않나, 우리 이렇게 앉아있으면 안 된다, 세배해야 한다”라면서 유재석에게 세배를 하자고 했다. 하하는 “나는 아이가 세 명이다”라고 어필했지만 유재석은 3만원을 줬다. 주우재도 2만원을 받고 “나는 조카도 있고 배우자도 찾아봐야 한다”라고 했지만, 유재석은 다시 만원을 돌려 받았다. 이이경은 “곧 건강검진도 앞두고 있다”라고 했지만, 유재석은 “이경이가 우리 중에 일 제일 많이 하지 않나”라면서 세뱃돈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