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이언 “25년 전 S.E.S. 바다에 ‘좋아한다’ 고백”

|



듀오 ‘플라이 투 더 스카이’ 출신 가수 브라이언이 신인 시절 ‘S.E.S.’ 바다를 좋아했었다고 밝혔다. 브라이언은 최근 바다가 진행하는 유튜브 채널 ‘이렇게 귀한곳에 귀하신분이’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바다는 “26년 만에 너한테 이걸 물어본다. 25년 전 우리 방배동 연습실이다. 그 계단 알지? 우리 맨날 얘기하던 그 계단. 그 계단에서 너가 ‘바다, 아이 라이크 유(I like you)’라고 했었다”고 떠올렸다. 브라이언이 “기억 안난다”고 하자, 바다는 “카메라가 있어서 좀 민망해서 그러나 본데 나 이거 듣고 싶어서 너 섭외 한거야”라고 말했다. 그러자 브라이언은 “연습실 계단에서 말했던 걸 기억 못하는 거지, 사실은 그 교회에서 말했던 거는 기억난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저는 그 때 데뷔한 지 얼마 안된 상태였다. 바다가 너무 후배들한테 잘해줬고, 마음이 갈 수 밖에 없는 그런 상황이었다. 우리가 키스하거나 그런 건 없었다”고 말했다. 바다도 “그런 거 없었어요”라고 강조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