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음 없어도 컬링 되네요∼”|동아일보

|


3일 광주 서구 양3동 게이트볼장에서 열린 발산마을 동계올림픽에서 주민들이 손수레 바퀴를 재활용해서 만든 도구로 컬링 경기를 하며 즐거워하고 있다.

박영철 기자 skyblue@donga.com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