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급 경기불황 때문인지…여야 “새해엔 민생·경제 살리겠다” 한목소리

|



여야는 10일 갑진년 설날을 맞아 “새해엔 민생과 경제를 살리겠다”면서도 서로를 향한 비판을 이어갔다. 국민의힘은 더불어민주당의 선거제 일방 결정을, 민주당은 윤석열 대통령의 신년 대담을 공격 대상으로 삼았다.

뉴스1에 따르면 박정하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위해 경제를 살리고 민생을 살피겠다”고 했다.

이어 “총선을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