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휴 매듭짓는 부채춤사위 | 세계일보

|


설 연휴 마지막 날인 12일 경기 용인시 한국민속촌을 찾은 시민들이 전통 공연인 ‘풍물한가락’을 관람하고 있다. 한국 전통 가무악으로 구성된 넌버벌 퍼포먼스인 이 공연은 매일 오전 11시30분과 오후 4시에 열린다.

<연합>연합>

용인=연합뉴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