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재옥, 연탄봉사 ‘정치쇼’ 비난한 민주에 “정치 오염 행위”|동아일보

|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13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한동훈 위원장의 모두발언을 듣고 있다. 2024.2.13/뉴스1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13일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의 설 연휴 직전 연탄 봉사를 ‘정치 쇼’라고 비난한 더불어민주당에 “정치 오염 행위”라고 비판했다.

윤 원내대표는 이날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를 통해 “민주당은 우리 당의 연탄 봉사에 대해 당시 현장 상황을 제대로 살펴보지도 않고 연탄 정치쇼니, 연탄 화장이니 자극적인 말로 사실을 왜곡하고 선동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윤 원내대표는 “제도권 정치인부터 이러니 인터넷 댓글 창과 커뮤니티에서도 상대방을 향한 저주의 말이 멈추지 않는다”며 “민주당은 총선이 벌써 과장되고 왜곡된 주장들로 오염될 기미를 보이는 것에 책임감을 느껴야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정치권은 온라인 내 정치 참여 행위가 성숙한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관심을 기울이고 지지층을 다독여나갈 필요기 있다” 며 “선거가 다가올수록 마음이 급해지는 건 이해하지만, 국민의 마음을 얻는 길은 여론 조작이 아니라 국민에 힘이 되는 정책을 만들고 진심을 보이는 데 있음을 명심해달라”고 했다.

윤 원내대표는 의사단체가 의대 정원 확대에 반발해 집단행동을 예고한 데 대해선 “직업윤리를 져버리고 국민의 건강과 생명을 인질로 잡은 채 과격 집단행동을 주장하는 일부 의사단체 집행부의 문제가 크다”며 “필수 의료와 지방 의료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정부의 노력에 대해 대승적으로 대화하고 협력해 주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서울=뉴스1)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