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박 전 대통령, 국힘 서울시의원 50명과 오찬…“시민 마음 얻는 정치”|동아일보

|


이명박 전 대통령 (국민의힘 제공)

이명박 전 대통령이 2일 서울시의회 국민의힘 의원 50여 명과 함께 오찬을 가졌다. 오세훈 서울시장도 잠시 방문해 이 전 대통령과 인사를 나눴다.

이 전 대통령은 이날 오후 서울 중구 코리아나 호텔에 위치한 한식당에서 서울시의회 국민의힘 의원들과 신년 인사회를 2시간가량 진행했다.

전직 대통령이 서울시의원들과 오찬을 함께 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오 시장도 10분가량 들러 이 전 대통령과 대화를 나눴다.

이번 회동은 최호정 서울시의회 국민의힘 대표의원(원내대표)가 추진해 마련됐다. 최호정 의원은 “이 전 대통령을 전직 서울 시장 출신으로서 모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전 대통령은 시의원들에게 “시민의 민심을 잘 듣고 시민의 마음을 얻는 정치를 하라”고 주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서울시장 재임 시절 이룬 청계천 복원 사업과 교통 환승 시스템을 언급하며 시의원들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다.

국민의힘

국민의힘, 지역구 공천 접수자 총 847명…경쟁률 3.35대 1

(서울=뉴스1)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