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이 만들어준 떡국이라니…상암 스타디움 콘서트 축제도 예고|스포츠동아

|


임영웅이 만들어준 떡국이라니…상암 스타디움 콘서트 축제도 예고

가수 임영웅이 설 연휴를 맞아 떡국 요리사로 변신했다.

임영웅은 지난 8일 오후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새해와 설 연휴 맞이 콘텐츠를 선보였다. 그는 “떡국을 너무 좋아한다. (직접) 만들어 먹으면 무슨 맛이 날지 요리해보겠다”며 깔끔하게 손부터 씻고 본격적으로 떡국 만들기를 시작했다.

“2023년도는 (전국투어) 콘서트를 준비하느라 정신이 없었다”며 작년을 돌이켜본 임영웅. 그는 “영웅시대랑 친해졌다는 느낌이 든다. 무대에서 더 마음이 편하고, 장난치기도 편하고 얼굴을 외운 분들도 계신다”고 영웅시대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임영웅은 요리 천재 면모도 대방출했다. 꼼꼼하게 떡국 맛을 체크하는 건 물론, 비주얼에 맛까지 모두 잡은 떡국을 완성, “여태까지 먹어본 떡국 중에 제일 맛있다”고 평했다.

요리에 이어 그동안 못 다한 이야기를 전한 임영웅은 “상암 월드컵경기장 콘서트는 5월 25일과 26일에 진행된다. 스타디움 콘서트라 훨씬 더 성대하게 축제 규모로 가야되지 않을까 싶다”며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콘서트를 예고했다. 그는 “설 연휴 가족들과 따뜻하고 화목하게 잘 보내시길 바란다. 곧 있을 상암 월드컵경기장 콘서트에서 만나요”라고 새해 인사를 전했다.

한편, 임영웅의 전국투어 콘서트 ‘IM HERO’ 앙코르는 5월 25일과 26일 서울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다.

정희연 동아닷컴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