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든 약혼녀 동생 성폭행…합의 강요 등 ‘2차 가해’ 30대 법정구속

|



약혼녀의 동생을 추행하고 간음한 30대가 긴 법정 다툼 끝에 실형을 선고받았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범행 일부를 부인해 피해자가 법정에서 피해 사실을 증언해야 하는 고통을 겪게 하고, 합의 시도 과정에서도 피해자에게 2차 가해를 가한 게 분명하다고 판단해 법정에서 구속했다.

11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고법 춘천재판부 형사1부(김형진 부장판사)는 성폭력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