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민호, 아이돌 시절 영상에 눈 질끈 ‘그때도 잘생겼네’ (편스토랑)|스포츠동아

|


장민호, 아이돌 시절 영상에 눈 질끈 ‘그때도 잘생겼네’ (편스토랑)

가수 장민호가 자신의 과거 아이돌 시절 영상에 깜짝 놀란다.

9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 설특집에서는 트로트 신사에서 주방의 신사로 거듭난 장민호의 일상이 공개된다. 이 과정에서 오랜 무명 기간을 견디고 꽃길을 맞이한 장민호의 노래 인생, 이런 장민호의 노래 인생을 만들어 준 팬들과 주변 사람들의 따뜻한 사랑, 그들을 향한 장민호의 뭉클한 마음이 공개된다.

촬영 당시 장민호는 대게의 명품으로 불리는 영덕 대게를 생물로 공수했다. 전국투어 무대 최종 픽스를 앞둔 날, 함께 고생한 매니저들을 집으로 초대해 맛있는 식사를 챙겨 주기로 한 것. 이에 장민호는 직접 대게를 손질해 회, 찜, 구이, 게딱지 볶음밥 등 다채로운 요리를 선보였다. 특히 고난도 요리 대게 회 손질을 척척 하는 장민호의 모습은 ‘역시 숨은 요리 금손’이라는 감탄을 이끌어냈다.

장민호는 매니저들에게 “정말 고맙다”라고 속마음을 전했다. 매니저들 역시 장민호에게 대게를 먼저 권하며 “성공의 맛”이라는 말로 장민호의 감격스러운 전국투어를 축하했다. 이어 VCR에서는 장민호의 노래 인생이 펼쳐졌다. 가장 먼저 1997년 장민호의 아이돌 시절 영상이 공개됐다. 갑작스러운 과거 영상 등장에 장민호는 기겁하며 눈을 질끈 감았다. 반면 장민호와 달리 절친 MC 붐 지배인과 ‘편스토랑’ 식구들은 “잘생겼다”라며 웃음을 터뜨리기도 했다.

좌절하지 않고 발라드 가수, 트로트 가수에 도전한 장민호. 26년 동안 포기하지 않고 달려온 장민호의 노래 인생을 보며 마찬가지로 짧지 않은 무명 시절을 견딘 진서연이 “버티다 보면 ‘나의 타이밍’이 오는 것 같다”라며 공감했다.

장민호는 “긴 시간 노래 하나만 보고 지내온 세월이다. 팬분들이 저를 응원해주시지 않았다면 아마 저는 아직도 이 자리에 없을 것”이라며 “이 자리를 빌어서 모든 팬분들께 감사 인사 올립니다”라고 마음을 전했다.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설특집은 2월 9일 금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된다.

정희연 동아닷컴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One response to “장민호, 아이돌 시절 영상에 눈 질끈 ‘그때도 잘생겼네’ (편스토랑)|스포츠동아”

  1. Beverly Cox Avatar

    Simply desire to say your article is as surprising. The clearness in your post is simply excellent and i could assume you are an expert on this subject. Fine with your permission let me to grab your feed to keep up to date with forthcoming post. Thanks a million and please carry on the gratifying wor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