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서울 민간아파트 분양가 평당 3707만원…전월보다 6.07% 올랐다|동아일보

|


서울 용산구 남산타워에서 바라본 아파트 단지. 2024.2.13. 뉴스1

서울 민간아파트의 지난달 말 기준 3.3㎡당 평균 분양가격이 3707만2200원으로 집계됐다.

15일 주택도시보증공사(HUG)의 민간아파트 분양가격 동향조사에 따르면 지난 1월 말 서울 아파트 ㎡당 평균 분양가는 1123만4000원으로, 3.3㎡당으로는 3707만2200원이다.

이는 전월(㎡당 1059만원) 대비 6.07%, 전년 동월(㎡당 928만2000원) 대비 21.03% 상승한 금액이다.

HUG의 민간아파트 분양가격은 공표 직전 12개월간 분양보증서가 발급된 민간 분양사업장의 주택 중 상가와 오피스텔, 조합원 분양 주택을 제외한 일반 분양주택의 평균 가격을 의미한다.

수도권 ㎡당 분양가는 전월 대비 2.76% 오른 758만원이다. 전년 동기(㎡당 651만4000원) 대비로는 16.37% 올랐다.

전국 아파트 ㎡당 분양가는 528만4000원으로 전월 대비 0.44%, 전년 동월 대비 10.95% 상승했다.

1월 전국 신규 분양 민간아파트 물량은 총 7239가구로 전월(1만7397가구) 대비 58.3%, 전년 동월(2080가구) 대비로는 248% 늘었다.

수도권 신규 분양가구수는 총 2407가구, 5대 광역시와 세종시는 총 1608가구, 기타지방은 3224가구가 신규 분양됐다.

전국 민간아파트 분양가격과 신규분양세대수 동향에 대한 세부 정보는 HUG 주택도시보증공사 홈페이지 또는 국가통계포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울=뉴스1)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