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르 아피프의 ‘카드 세리머니’ [포토]|스포츠동아

|


11일(한국시간)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결승 카타르와 요르단의 경기에서 카타르의 아크람 아피프가 골을 성공시킨 후 카드 세리머니를 선보이고 있다.

이날 결승에서 카타르는 페널티킥으로만 3골을 책임진 아피프의 활약을 앞세워 요르단을 3-1로 꺾고 대회 2회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아피프는 이번 대회 총 8골로 득점왕에 올랐고 대회 최우수선수(MVP)에도 선정됐다. 최고 골키퍼 상은 카타르의 메샬 바르샴에게 돌아갔다.

다음 아시안컵은 2027년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열린다.

고영준 동아닷컴 기자 hotbase@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